기브스하던 날

2008.12.21 09:42일기

<기브스하던 날>
2008.12.19 금요일

어제 힘찬이 교실에서 줄넘기를 하다가 다친 오른쪽 발목과 발등이, 저녁내내 심하게 부어올랐다. 나는 발을 높이 올리고 얼음찜질을 하면서, 고단하게 밤을 보냈다. 그리고 오늘 아침이 되어서야 아빠, 엄마와 병원에 올 수 있었다.

엄마가 병원 문을 열고, 아빠가 나를 업은 채 건물 안으로 들어갔다. 나는 아빠가 접수를 하는 동안 대기 의자에 앉아 기다렸다. 종합 병원 안에는 마침 다리 아픈 환자들의 모습이 유달리 눈에 잘 띄었다. 목발을 짚은 사람도 있고, 기브스를 하고 휠체어를 타고 다니는 사람도 있었다.

나는 좀 무서운 생각이 들면서 긴장한 상태로 다시 아빠 등에 업혀 정형외과로 향했다. 나는 아빠의 등 위에서 의사선생님을 내려다보며 "안녕하세요?" 하고 인사하였다. 의사 선생님은 하얀 천이 덮여있는 침대 위에 나를 앉히시고, 내 오른발을 여기저기 만져보셨다. 그리고 만질 때마다 "여기 만지면 아프니?"하고 물으셨다.

선생님이 엄지발가락과 발등 사이를 만져보실때, 나도 모르게 얼굴이 휴지처럼 일그러지며 "쓰으으으~ 아아악!" 하는 비명 소리가 터져 나왔다. "너무 아파요!" 그러니까 일단 양쪽 발 사진을 찍어 비교해보자고 하셨다. 나는 또 다시 아빠 등에 업혀 x레이 사진 찍는 곳으로 갔다. 사진이 나오기까지는 꽤 오래 걸렸지만, 어서 빨리 나아서 학교 가고 싶다는 생각만 맴돌았다.

의사 선생님께서는 두 장의 사진을 벽에 걸고 막대기로 짚어가며 설명해주셨다. 다행히 뼈는 다치지 않았는데, 뼈 사이를 연결하는 인대가 많이 손상을 입었다고 하셨다. 시간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아물 수는 있지만, 성장해서 나이가 들면 퇴행성 관절염에 쉽게 걸릴 수 있으니, 움직이지 않도록 반 기브스를 하겠다고 하셨다.

내가 이 병원에 들어왔을 때부터 눈여겨보았던 석고실에서 반 기브스를 하였다. 나는 석고실 침대에 누워 오른쪽 다리를 높게 올리고 치료를 받았다. 의사 선생님은 붕대를 한번 가볍게 감았다가 다시 풀고, 엄청나게 큰 파스 봉지 같은 것을 가위로 잘랐다. 그리고 봉지 안에 들어 있는 길다란 파스 같은 것을, 석고실 안쪽에 있는 싱크대에서 물로 비벼 씻으셨다. 그것은 물에 닿으면 굳어지는 유리 합성 섬유인데, 석고처럼 쓰인다고 하셨다.

"너 축구하다 다쳤니? 아니면 농구?", "아니요, 줄넘기요.", "응~ 그랬구나. 자! 발바닥 90도!" 나는 발바닥을 직선으로 꼿꼿하게 세웠다. 선생님은 발바닥과 뒷다리에 걸쳐서 합성 섬유를 90도로 감싼 다음에, 그것을 고정하려고 능숙한 손놀림으로, 붕대를 미이라처럼 칭칭 감으셨다. 나는 인조인간인데 다리가 고장 나서 손을 보는 상상을 하며 치료과정을 재미있게 지켜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leekezen.egloos.com BlogIcon 새녘2008.12.22 16:47

    고재열기자님 블로그에서 상우군 이야기를 읽었어요^^ 꼭 제 친구처럼 반가웠어요ㅋ 상우군을 아끼고 기대하는 사람들이 점점 더 많아지는군요. 많은 사랑 받고 쑥쑥 커서 그만큼 많은 사랑을 나누어주는 사람이 되기를 빌어요. 한번 몸이 불편한 경험을 해 보면 지금까지는 몰랐던 장애인들의 어려움도 알 수 있고, 배우는 게 많죠. 상우군도 깁스를 통해서 새로운 경험을 해 보고 있겠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12.23 16:36 신고

      아, 새녘님, 안녕하세요?
      고재열 아저씨가 저를 너무 띄워주셨네요.^^
      격려해주셔서 감사하고요, 깁스를 한채로 주말내내 참다가, 어제랑 오늘 학교에 절뚝거리고 열심히 나갔는데, 그만 방학이네요.
      아쉽고 속상해요. 어서 깁스 풀고 친구들하고 더 뛰놀고 싶었는데 말이죠.^^

  • 프로필사진
    주은맘2008.12.23 09:01

    저런...한동안 많이 불편할텐데~ 그래도 여름보다는 겨울이 나을거예요^^

    빨리 낫길 바래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12.23 14:40 신고

      주은맘님, 오랜만이예요.
      겨울을 따뜻하게 잘 보내고 계시겠죠?
      처음엔 불편했는데, 이젠 제가 발이 아픈게 당연한 것처럼 잘 적응하고 있어요.^^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아저씨2011.02.21 15:20

    깁스 (gips)는 독일어래요...

    kr.dic.yahoo.com/search/enc/result.html?pk=11801200&p=gips&subtype=all&type=enc&field=id

    100.naver.com/100.nhn?docid=29780


    빨리 나으시길 바랍니다! :-)


    - 정리
    * 독일어: 기브스, 깁스, gips = 영어: 캐스트, cast
    * 독일어: 반기브스, 반깁스, 반 gips = 영어: 스플린트, splint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12.23 14:30 신고

      아저씨, 반갑습니다.
      그랬군요. 기브스가 아니고 깁스로군요!
      가르쳐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