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 하늘

2008. 7. 10. 09:14일기

<파란 하늘>
2008.07.09 수요일

요즘 들어 나는 파란 하늘이 그리웠다. 매일 같이 날씨는 죽을 만치 더운데, 두껍고 무거운 구름이 뿌옇게 하늘을 꽉 막고 있어서, 학교 오고 가는 길이 괴로웠고 가슴까지 타들어가듯 답답했다.

오늘 아침 교실 앞, 복도 창문에서 바깥을 내다보았을 때, 깃털 구름 사이로 가슴이 확 풀리듯 파란 하늘이, 끝도 없이 펼쳐져 있었다. 이렇게 반가울 수가! 나는 오랫동안 창문에 기대어, 볼수록 시원한 하늘을 넋 놓고 바라보았다.

내 마음도 새가 되어 하늘을 가르며 마음껏 날다가, 깃털 구름에 매달려 더 먼 하늘까지 날아갔다 돌아왔다. 그리고 다른 때보다 훨씬 상쾌해진 마음으로 1교시 말하기.듣기.쓰기 수업을 시작하였다.

그런데 이런 시를 배웠다. '우리들 마음에 빛이 있다면 여름엔 여름엔 파랄거예요. 산과 들도 나무도 파란 잎으로, 파랗게 파랗게 덮인 속에서 파아란 하늘 보며 자라니까요.'

선생님께서 컴퓨터로 노래도 들려주셨다. 흥겨운 가락을 타고, 낭랑하고 부드러운 어린애 노랫소리가 교실 안에 울려 퍼지자, 순간 나도 모르게 눈물이 찡 고였다. 포악한 날씨에 빼앗겨 그토록 그리워했던 파란 하늘을 마음속에 다시 찾은 기분이었다.

그리고 나는 깨달았다. 파란 하늘이 구름에 가려, 다시 오지 않을 것처럼 숨 막히고 지루한 날들이 계속되더라도, 잊지 않고 기다린다면 어느새 더 눈부신 파란 하늘이 되어, 우리 곁에 찾아와 줄 거란 걸...!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uldackcamera.tistory.com BlogIcon 불닭2008.07.10 19:13

    ㅎ 상우님 오랜만이에요 ㅋ

    잘지내셨죠? ㅎ 저 시험기간이여서 못찾아봤는데 시험끝났으니 자주 찾아 뵙겠습니다. 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7.11 22:57 신고

      안녕하세요? 불닭님, 시험 잘 보셨나요? 저도 기말고사 때문에 한동안 정신없었죠. 더운 날씨에 건강하시고 맛있는 것도 많이 드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jesuisjoli.blogpsot.com BlogIcon Adrian Monk2008.07.10 22:23

    잘 있으셨나요, 전 요즘 뭐가 그리운지도 잘 모르겠습니다.
    왜 그리운지도 잘 모르겠네요. 힘을 내야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7.11 23:06 신고

      Adrian Monk님, 정말 오랜만이예요. 푹푹 찌는 더위에 지치지 마시고, 힘내시고, 용기 잃지 않으셨으면 해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peteinon BlogIcon 날개2008.07.11 13:06

    우와, 정말 예쁜 파란 빛이에요. 방금 전에 하늘을 보고 오는 길이라 상우군의 일기가 더욱 가깝게 느껴지네요. 제가 본 것은 어땠냐 하면요, 붉은 구름들이 아직은 푸른 빛을 내는 하늘 속 군데 군데 놓여져 있던 저녁의 세상이었어요. 하늘은 참 많은 색을 품고 있어요. 우리 집이 아파트 15층이라 하늘이 잘 보여 참 좋아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7.11 23:03 신고

      와, 날개님, 아파트 15층에 사세요? 하늘과 아주 가까운 곳이로군요. 저도 많은 색을 품은 하늘이 너무 좋아요.^^

  • 프로필사진
    석희2008.07.13 20:37

    상우야 너 일기 진짜 잘쓴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7.14 20:58 신고

      안녕, 석희야, 칭찬해주어서 고맙구나!
      내일 학교에서 보자!^^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us9toparadise.tistory.com BlogIcon 승객12008.07.14 00:33

    상우님, 오랫만이네요.
    지난 금요일부터 부산해운대로 가족여행을 다녀왔더랬지요.
    거기에서는 아주 파란 하늘은 볼 수 없었지만
    까마득히 먼 드넓은 바다를 보았답니다.

    답답한 도시를 떠나 익숙하지 않은 풍경과 만나는 설레임을 만끽하고 왔지요.
    2박3일의 여행이 양궁선수의 화살처럼 빠른 속도로 지나 많이 아쉽지만
    해운대 밤바다의 시원하고 부드러운 바람,
    발끝을 간지럽히던 파도의 속삭임..

    여전히 해운대는 그곳에 있지만
    그 곳에서 느꼈던 모든 추억들이 가족들 모두의 가슴에 남아있답니다.

    추억은 가슴에 간직하고
    시간이 지나면서 조금씩 꺼내볼 때마다 다시 살아난다지요..

    상우님에게는 파란 하늘이..
    내게는 넓은 바다의 외침이...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7.14 21:17 신고

      승객1님, 너무 너무 반갑습니다! 이게 얼마만인가요?
      승객1님이 다녀오셨다는 바다를 상상만해도 가슴이 벅차올라요!
      저도 어서 빨리 바닷물에 풍덩 뛰어 들어 더위를 싹 날려보내고 싶은 마음뿐이랍니다.
      그리고 좋은 추억을 만드신 것 축하드려요.
      즐거운 여행이 승객1님께 뜨거운 여름을 이겨날 수 있는 힘을 줄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