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파리와 함께 수영을

2008. 8. 15. 23:12일기

<해파리와 함께 수영을>
2008.08.09 토요일

우리 가족은 1년 만에 기지포 해수욕장으로 피서를 왔다. 아빠와 나와 영우는 해수욕을 하려고 나란히, 바다로 이어지는 갯벌을 따라 저벅저벅 걸어가고 있었다.

마침 썰물이 시작된 때라 바다는 그렇게 멀지 않았다. 우리는 촉촉촉 발자국을 남기며, 바늘처럼 따갑게 내리꽂는 햇볕을 맞으면서 바닷가로 달렸다. 눈앞에 바닷물이 넘실대자 가슴 속이 펑 뚫리는 것 같았다.

그런데 나와 영우, 아빠는 동시에 멈칫하고 서서, 발끝 앞에 접시처럼 엎어져 있는 어떤 물체를 보았다. 보자마자 해파리란 걸 알 수 있었다. 해파리는 작은 미니 피자 크기였고, 투명한 우유빛이어서, 속에 박힌 4개의 파란 내장 기관 같은 원모양이 훤히 들여다보였다.

나는 독성이 강한 붉은 해파리가 아닌 것에 일단 안심했고, 이 해파리는 곧 햇볕에 말라 죽겠구나! 생각했다. 그런데 그때부터 떠밀려온 해파리 떼가 우리 주위를 포위하듯, 셀 수도 없이 여기저기 널브러져 있는 걸 보고, 나는 기겁을 했다.

해파리를 밟지 않으려고 조심조심 걸어서 도망치듯 바다로 들어갔다. 바닷물에 몸을 담그고 눈을 감은 채 '아~ 이제 안심이야!'했는데, 바로 앞에 바람 빠진 풍선처럼 촉수를 흔들며, 해파리들이 둥둥 떠다니는 것이 아닌가!

나는 "악~!" 소리 지르며 찰방찰방 물 밖으로 뛰어나왔다. 물 밖에서 보니, 해파리 떼가 우글우글 하였다. 도대체 이 많은 해파리가 어디서 온 거지? 수온이 높아져서 갑자기 해파리 떼가 나타났다고 사람들이 투덜대는 걸 들으면서 나는 울상이 되었다.

어렵게 온 바다인데, 해파리 때문에 제대로 놀 수도 없으니 이게 무슨 꼴이람? 나는 큰 맘 먹고 다시 바다로 풍덩 뛰어들었다. 물안경을 쓰고 마구 두 손으로 파도를 가르며 헤엄쳤다. 그러다가 손끝에 해파리가 물컹물컹 채일 때마다, "꺄악~!"하고 소리 지르며 발버둥을 쳤다.

이쪽으로 헤엄쳐 도망치면 이쪽에서 채이고, 저쪽으로 도망치면 저쪽에서 만져졌다. 어떤 형아가 고무보트를 젓던 노로 던진 해파리가 바로 내 앞에 폭탄처럼 철퍽 떨어졌다. 헤엄치고 비명 지르고, 헤엄치고 비명 지르고, 공포의 여름휴가가 따로 없구나! 등골이 오싹하게 놀다 텐트로 돌아와서 나는 쓰러지듯 잠이 들어버렸다. 머리도 아프고 열이 나고 온몸이 욱신욱신 안 아픈 데가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fulda.cafe24.com/tet/ BlogIcon 이찬식2008.08.16 02:04

    적극적인 해파리 퇴치가 필요 할 것 같네요. 그래야 해파리 빼고 모두가 살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8.17 23:36 신고

      안녕하세요? 이찬식님,
      어떤 사람들은 나뭇가지로 해파리를 치면서 놀더라고요.^^

  • 프로필사진
    최고봉2008.08.16 12:37

    이럴때 못쓰는 모기장 활용해본다면 좋을거같은데....맘만..ㅠ.ㅜ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8.17 23:40 신고

      안녕하세요? 최고봉님,
      좋은 아이디어 같은데 모기장으로 해파리를 어떻게 잡을까요? 혹시 그물처럼 만들어서??

  • 프로필사진
    violet2008.08.16 15:07

    어릴때 해변에서 수영하다가 해파리를 보고, 학교에서 해파리가 해변에 나타나면 태풍이 온다라고 배운게 기억나서 막 뛰어나왔던 기억이나네요. 근데 그때 정말 태풍이 오느라 하늘이 막 엄청 어둑어둑해지고 있었다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8.17 23:50 신고

      안녕하세요? violet님, 그땐 날씨가 뜨거웠고, 아주 뙤약볕에 구름 한 점 없었답니다.

  • 프로필사진
    해파리 냉채2008.08.16 15:43

    채를 썰어서 냉채 해먹으면 맛있겠다
    초장에 찍어서..흐흐

  • 프로필사진
    :-)2008.08.16 21:31

    그 해파리는 그래도 안전하니까 수영을 즐기는 것이 좋습니다. 시간이 되면 해변에 건져 말려도 되구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8.18 00:06 신고

      글쎄요, 해파리하고 놀기보단 물놀이할 시간이 아쉽더라구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uldackcamera.tistory.com BlogIcon 불닭2008.08.16 22:17

    몸은 괜찮으신거죠?? 정말 걱정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8.18 00:10 신고

      안녕하세요? 불닭님,
      역시 불닭님밖에 없으십니다!^^
      저는 싸가지고 간 해열제도 먹고, 시원한 수박, 미숫가루 많이 먹고 낳았답니다. 걱정마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midorisweb.tistory.com BlogIcon 미도리2008.08.20 09:42

    뉴스에서보니 지구온난화로 우리나라 해안근처에도 해파리가 많아졌다고 하던데...척 보면 독성인지 아닌지 알다니...상우군 정말 대단한데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8.20 14:10 신고

      안녕하세요? 미도리님, 잘 지내셨나요?
      해파리는 독성이 있는 것과 없는 것으로 나눠진다는 사실을, 전에 과학책에서 읽은 적이 있었거든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원더걸스2008.08.25 17:18

    정말로 대단해요. 전 해파리를 본적이없어서 모르겠지만 ... 해파리와 헤엄을 친다는 게정말 신기해요. 몸조심하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08.08.26 08:21 신고

      해파리와 헤엄을 친 게 아니라, 해파리를 피해다니며 헤엄친거죠.^^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