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터맥주 만들어 먹기

2011.01.19 10:42일기

<버터맥주 만들어 먹기>
2010.01.17 월요일

오늘도 너무 추워 나가지 못하고 집에서 책 속 나라로 여행을 떠났다. 하지만, 온종일 가만히 앉아서 몇 시간이고 책만 읽는 것은 지루한 일이기도 하다. 나는 에너지가 넘치는 어린이 아닌가? 꼭 무언가 창조하고만 싶은 기분이었다! 나는 지루해하며 인터넷을 열었다.

그때 인터넷의 한구석에 내 눈길을 잡아끄는 것이 있었다. 바로 <인기 만점 버터 맥주> 사진이었다. 버터맥주를 처음 들어본 사람들은 이상하게 생각할 것이다. 느글느글하고 풍부한 느낌의 버터와 시원하고 톡 쏘는 (내 생각에는 맥주가 말의 오줌 맛 같은데, 어른들은 그렇다고 한다.) 맛의 맥주가 어떻게 섞일 수 있단 말인가?

하지만, 해리포터 책을 조금이라도 읽어본 사람은 바로 입맛을 다실 것이다. 내가 해리포터를 읽으며 가장 먹어보고 싶었던 것은 호박주스와 개구리 초콜릿, 그리고 바로 버터 맥주였다! 워낙 오래전에 읽어서 술집 이름은 기억이 안 나지만, 해리포터와 론 헤르미온느는 그 술집에서 언제나 버터맥주를 시켜먹었다. 나는 그 대목을 읽으면, 언제나 맛있고 따뜻한 버터 맥주 먹는 상상을 하면서 꼴깍~ 입맛을 다셨었다. 그런데 인터넷에 버터맥주를 쳐보니, 쉬운 재료로 간단히 만들 수 있는 요리법이 잘 나와 있었다.

사실 이름만 맥주지, 알콜이 들어가지 않는 어린이 음료 같은 것이었다. 웬만하면 그냥 눈으로 보고 버터맥주를 즐기려 했는데, 재료가 집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 것들이라 당장 엄마에게 달려갔다. "엄마, 우리 같이 버터 맥주 만들어 먹어요!" 엄마는 "그래? 어떤데? 만들기 쉬워? 술은 아니야?" 물으셨다. 나는 "재료도 아주 쉽고 알콜도 안 들어가요!" 하고 신이 나서 깡총 뛰며 말했고, 엄마도 가볍게 "음~ 해보자!" 하셨다. 우리는 할머니가 주무실까 봐 조심조심 부엌으로 가, 우선 넓은 그릇에 날계란과 우유를 150mL 넣고 거품기로 저었다.

여기서 실수를 하나 하였다. 원래 노른자만 깨트려 넣어야 하는데, 실수로 흰자위도 같이 넣어버린 것이다. 뭐, 별문제야 생기겠어? 그냥 넘겨짚었다. 거품기로 저으니 노랗던 색깔은 점점 우유와 섞여, 꼭 병아리 털 같은 색깔이 나왔다. 냄새도 담백하고 노릇노릇~ 왠지 마음이 끌리는 좋은 냄새가 나기 시작하였다. 나는 거품기로 젓는 것이 재미있어서, 계속 방향을 바꿔 돌리고 '복닥복닥~ 수리수리~!' 마법 주문을 외웠다. 그러는 사이, 엄마는 버터를 약간 덜어서 그릇에 넣고 전자레인지에 돌리셨다. 그러자 꼭 벌꿀같이 누리끼리하게 녹아 사진에서 본 것처럼 되었다.

버터맥주가 잘 만들어지고 있다는 생각에, 나는 신이 나서 폴짝폴짝 춤을 추었다. 우리는 녹아내리는 버터와 계란과 우유 섞은 것을 작은 냄비에 쏟아부었다. 설탕은 한 숟갈 하고도, 반 숟갈을 더 넣은 후 가스레인지의 불을 켰다. 그런데 나는 불이 내 손에 닿을 것 같아서 자꾸만 불 켜는 데에 실패하였다. 그래서 자꾸만 가스가 새어나와서 지독하고 매캐한 냄새만 났다. 엄마는 보다 못해서 "아유! 이것도 못하니? 내가 해줄게!"라고 하셨다. 나는 급하게 거품기를 들고서 휘휘 저으려 했는데, 엄마는 "상우야! 이걸로 저으면 안 된단다! 거품기가 같이 타잖니?" 하시면서 나무 주걱을 주셨다.

나는 내가 어릴 때 읽었던 로얄드 달의 <조지, 마법의 약을 만들다!> 에서처럼 마구마구 버터맥주를 휘저었다. 춤도 덩실덩실 추면서 말이다! 곧 버터맥주가 아주 조금씩 거품이 퐁퐁 생기기 시작했다. 나는 레시피대로 이쯤에서 불을 끄고 잔에 옮겨 담기 시작했다. 내가 제일 아끼는 tnm 송년회에서 받은 머그잔에 말이다. 버터맥주의 아래쪽에 무언가 덩어리 같은 것들이 남아있었다. 나는 별로 개의치 않고 버터맥주를 한 모금 쭈욱~ 들이켰다!

아! 사실 맥주라기보다는 아주 크림을 많이 탄 부드러운 우유였다. 꼭 아이스크림처럼 달콤하고, 우유처럼 부드럽고, 따뜻하게 나를 감싸주었다. 입안이 황금빛으로 물드는 것처럼 행복하며 따뜻하였다. 그런데 기분 좋게 마시다 보니 버터맥주 안에서 무언가 하얀 덩어리가 씹혔다. 혹시 버터가 굳은 지방 덩어리인가? 그러나 곧 답을 알 수 있었다. 아까 실수로 넣어버린 계란의 흰자위가 후라이처럼 익은 것이었다! 나는 별로 상관하지 않고 그저 마셨다. 여러분도 추운 겨울, 집에서 따뜻한 기쁨을 주는 이 마법의 버터맥주를 마셔보길 바란다!

버터맥주 만들어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arrie.tistory.com BlogIcon james barrie2011.01.19 10:55 신고

    우와, 버터맥주를 집에서 쉽게 만들수가 있는거군요!!!
    저도 해리포터 보면서 궁금했었는데~~~ ㅎ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1.21 22:49 신고

      james barrie님, 댓글이 늦어서 죄송합니다.
      집에서 한번 만들어 보세요, 부드러울거예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usypen.tistory.com BlogIcon 까칠한조작가2011.01.19 11:46 신고

    요거 한번 시도해봐야겠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minna6870.tistory.com BlogIcon 아랴2011.01.19 17:21

    전 맥주를 못하지만 신랑이 맥주 좋아해여
    버터맥주라 ~훨 부드러울거란 상상이 됩니다 ,,
    맥주의 향까지두 좋을듯

    잘읽구가여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1.21 22:51 신고

      감사합니다, 아랴님!
      맥주와는 전혀 상관이 없답니다.
      따뜻한 아이스크림(?) 같아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endozinzza.wo.tc BlogIcon Shouters2011.01.19 17:33

    알콜이 안들어가있으면 맥주는 아니지만 (응?)

    한번 해봐야겠군요 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1.21 22:56 신고

      Shouters군, 만드는 법도 쉽고 야참으로 좋습니다.
      참, 인터뷰 기사 잘 봤어요. 고맙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2011.01.19 20:26

    실험정신이 강한 상우는 과학을 잘하겠어요.
    수학을 하루에 50분씩 풀고 있나요?
    수학을 아주잘해야 과학도 잘하거든요.
    방학때 심심하면 음악을 틀어 놓고 수학문제를풀어보세요.
    나는 수학을 할때 재미있어서 행복하기 까지 했었어요.
    수학은 알고보면 무지 재미있는 과목이거든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1.21 23:06 신고

      모과님, 저도 모과님처럼 수학을 하면 재미있어서 행복한 경지에 다다를 거예요!
      매일 중1 수학 문제집을 사서 1시간씩 풀어보고 있어요.
      초등학교 땐 예습을 한 적이 없었는데, 중학교 예습을 차근차근 해가니 어렵지 않고 아주 재미있어요.
      중학교 공부는 어떨까? 기대되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puwazaza.com BlogIcon 뿌와쨔쨔2011.01.19 23:07

    상우형님 나중에 우리 만나면 버터맥주 한 잔 해요! 안주는 캬라멜팝콘이 좋겠어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1.21 23:32 신고

      뿌와쨔쨔님, 이틀동안 양주시에 사는 친구집에서 먹고 자고 실컷 놀다오느라 댓글이 늦었어요.
      버터맥주에 캬라멜팝콘까지~ 정말 행복하네요!
      오늘 밤은 이런 꿈을 꿀것 같아요.
      뿌와쨔쨔님이랑 버터맥주를 건배하면, 옆자리에서는 해리포터와 헤르미온느가 버터맥주를 마시다 캬라멜팝콘을 부러운 눈으로 볼 것 같아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namsieon.com BlogIcon 작가 남시언2011.01.20 20:04 신고

    저도 한번 만들어 봐야겟네요~ ㅋㅋ 재밋겟네요 ㅋㅋ

  • 프로필사진
    웅니2011.01.27 21:15

    정말 맛있겠어요~

  • 프로필사진
    헤이 미스터 상우~2012.06.06 21:22

    저기 그 술집 이름 '리키 콜드런'이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