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11.21 식물의 세계

2005.11.21 00:00일기

< 식물의 세계 >
2005.11.21 월요일

나는 학교 도서실 책장에서 식물의 세계란 책을 꺼내었다.

그 책은 씨앗이 자라서 완전한 어른 식물이 되기까지의 과정을 담은 내용이다. 나는 그 책에서 민들레의 모습을 좀 더 알게 되었다. 민들레를 보면 마치 해바라기와 국화꽃이 섞인 것 같다.

그 책에선 씨에 대해서도 배웠다. 씨 중에는 깃털이 달린 씨도 있고 갈고리가 달린 씨도 있다.

여기에서 내가 관심이 있는 건 바로 씨다. 왜냐하면 아무리 크고 튼튼하고 가지가 많은 나무라도 이 작은 씨에서 출발하기 때문이다.

갈고리 씨앗은 새의 몸에 붙어서 깃털이 원래부터 있는 씨처럼 깃털을 달고서
그 깃털로 날아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