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12.14 명화 따라 그리기

2006.12.14 00:00일기

<명화 따라 그리기>
2006.12.14  목요일

오늘은  2교시 쉬는 시간 때부터 명화 따라 그리기 시간이 있었다. 꼭 똑같이 그려야 하는 것이 아니고, 조금씩 바꿔도 되는 것이다. 나는 처음에 좀 망설였다. 왜냐하면 그림 그릴 걸 생각해 오지 않았기 때문이다. 나는 그림 그릴 걸 찾다가 고호에 <해바라기>를 그리기로 하였다.

나는 색깔이 번질 때마다 휴지를 그 부분에 대었다. 중간에 미선이가 자꾸만 물감을 빌려달라고 해서 귀찮기도 하였고, 붓을 헹구지 않고 색을 칠해서 이상하고 지저분한 색이 나오기도 하였다.

그림을 다 그리고 나자 마르기를 기다리면서 아예  해바라기를 직접 키워 보는 건 어떨까 생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