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05.24 도서 바자회

2006.05.24 00:00일기

<도서 바자회>
2006.05.24  수요일

5교시 특강 수업이 끝나고 나는 도서 바자회가 열리는 과학실로 쿵탕 쿵탕 뛰어갔다.
왜냐하면 바자회 책을 사러 엄마랑 만나기로 했기 때문이다.

내가 과학실에 들어가자 한 손으론 책을 들고 한 손으론 내게 손을 흔드는 우리 엄마가 보였다. 나는 '내가 더 빨리 올려고 했는데 아까워라.'했다.

엄마와 나는 천천히 책을 함께 골랐다. 나는 작가들이 쓴 상상력이 넘치는 동화가 끌렸고 엄마는 과학 지식에 관한 책을 추천해 주셨다.

그래서 우리는 골고루 섞어 4권을 샀다. '마시멜로 이야기, '파브루 곤충기, '세익스피어의 4대 비극, '아빠의 몸을 청소한 키모.' 이렇게 4권을 사서 봉투에 담고 집으로 돌아왔다.

책을 가슴에 안고 돌아오는 공원길에 꽃잎들이 내가 왕이라도 되는듯 반갑게 휘날렸다.

나는 '왠지 책이 조금 부족한 것 같애, 내일 한 권 더 사야지.' 하고 생각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