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교에서의 첫 한 달

2011. 3. 31. 09:00일기

<중학교에서의 첫 한 달>
2011.03.29 화요일

어느새 중학교에 입학한 지도 한 달이 다 되어간다. 이제는 점점 익숙해지지만, 한편으로는 그냥 꿈을 꾸는 것 같다. 불과 한 달 전 일을 돌이켜보면, 나는 새벽부터 일어나 찌뿌둥하고 피곤한 몸으로 허겁지겁 아침을 먹어야 했다.

대문을 나서면 아직 해가 뜨기 전이었고, 골목을 돌아 큰길로 나오면 길가에 비둘기 만발한 길을 지나서, 경복궁역 2번 출구 앞에 도착했다.

내 지갑 안에는 곧 충전해야 하는 교통카드가 들어 있고, 찍으면 띠띠~ 하는 소리가 어김없이 나고는 했다. 안국 방향으로 가는 열차를 기다릴 땐, 나도 어른들처럼 신문을 읽고 껌을 씹기도 하였다. 지하철이 오면 가볍게 몸을 싫고서, 종로 3가 역에서 내려 1호선으로 갈아탈 때, 나는 구석 자리에 앉아 새우잠을 청하였다. 2학기 중간고사 보던 날, 지하철 안에서 조느라 두 정거장을 놓쳐버린 날도 있었지? 그때는 미친 듯이 달려서 시험에 늦지 않았던 것이, 아직도 아찔하게 생생하다.

양주역에서 내리면 제일 먼저, 안개 가득 습기를 머금은 양주 특유의 공기를 한껏 들이마셨다. 그리고 언제나 7번, 79번 또는 82번 버스를 탔다. 학교에 도착하면 먼저 도착한 친구들과 인사를 나누고, 즐거운 학교생활을 마치면 언제나 친구들과 군것질을 하며 쏘다녔다. 그리고는 땀범벅이 되어 지친 채로 집으로 돌아왔다. 나에게는 이 일상이 너무나도 평범하고 너무나도 당연하였다. 그런데 그 일상은 졸업하고 며칠이 지난 후에, 중학생이 됨으로써 180도 달라진다.

여전히 일찍, 그러나 옛날보다는 조금 늦게 아침을 먹고, 교복을 입고 학교로 출발한다. 나는 여기서 몇 번이나 옛날에 가던 경복궁역 방향으로 갈 뻔하였고, 며칠 전에는 정말 경복궁역 앞까지 실수로 가기도 했다. 아침에는 조금 덜 피곤하게 아침을 먹을 수 있어서 여유롭게 등교를 한다. 아직은 교복 입는 것이 조금 답답하지만, 신선한 아침 공기를 마시며 학교로 출발하는 길은 날마다 긴장감을 가진다. 학교 교문을 통과하여 언덕길을 내려갈 때는 산 정상에서 내려오는 것처럼 가파르고, 교실에 들어가면 친구들과 놀기보다는 뭔가 아침 시간을 쓸모 있게 쓰는 분위기다.

과목마다 선생님이 달라 수업 준비를 소홀히 해서는 안 되고, 점심도 식당에서 먹지 않고 반에서 직접 배식을 하여 먹는다. 학교에서는 군것질하지 말라면서 불티 나는 매점을 계속 운영하고 있는 모순도 있다. 지금까지 나의 인생은 그렇게 큰 굴곡은 존재하지 않았다. 내가 초등학교 6학년 때까지 겪은 가장 큰 변화는, 한 학기 동안 이사를 왔는데도 고집을 부려, 조금 멀리 지하철을 타고 학교에 다녔다는 것뿐이고, 학교생활은 거의 바뀐 것이 없었다. 그런데 6년 동안 바뀌지 않았던 나의 일상이 불과 2달 만에 송두리째 흔들려서, 엄청나게 드넓은 하얀 도화지에 새로운 습관을 부랴부랴 만드는 기분이었다.

마치 이 한 달 동안 급격하게 변하는 나의 일상은 대규모의 산업 혁명을 겪는 것 같았다. 아, 이 글을 쓰면서 나는 왠지 슬픔과 기쁨이 엇갈리는 묘한 감정에 사로잡힌다. 나는 정말 어렸었다. 그러나 나 자신이 자랑스럽게 여겨진다. 철없고 어리광피우고 놀러만 다니던 내가, 초등학교 시절을 무사히 마치고 이제 중학교 생활을 열심히 보내려 애쓰다니! 어쩌면 나는 당당하게 사람들 앞에서 내가 초등학교 시절을 얼마나 초등학생답게 잘 보냈는지 자랑할 수 있을 것 같다. 이제는 다시 못 올 초등학교 시절이지만, 기억날 때마다 졸업 앨범을 꺼내보며 흐뭇하게 미소 지을 수 있을 것 같다.

나의 급격한 중학교 생활은 정말 순조로운 편이다. 오늘도 집요하게 수업 내용을 잘 듣고 이해해서, 그 무섭기로 소문난 고은미 선생님께서 "상우, 참 멋진 친구야!"라고 칭찬을 해주셨다. 우리를 왕자 취급하며 대해주시는 담임 선생님, 두말할 필요도 없이 우리 학교의 전설, 고은미 국어 선생님, 한문제 한문제 친절히 가르쳐주시는 수학 선생님, 1주일에 한 번밖에 없지만, 그렇기에 더욱 특별한 재량 선생님, 푸근한 인상에 어머니 같은 가정 선생님, 친구같이 부드럽고 재미있는 기술 선생님, 창의적이고 톡톡 튀시는 과학 선생님, 영어 선생님까지 모두 나를 키워줄 최고의 스승들이시다.

언젠가부터 처음엔 눈살을 찌푸리게 하던 학교의 낡은 시설도 그리 밉지가 않다. 나는 내가 다니는 학교를 최고의 학교라 생각하고, 그에 걸맞은 최고의 학생이 되려 노력하겠다. 하지만, 여기 아이들은 내가 다니던 양주 초등학교의 아이들과는 공부하는 수준이 다른 것 같아서 좀 걱정이다. 어떤 아이는 12시까지 학원에 다닌다고 한다. 나는 하나도 학원에 다니지 않으니 무조건 학교 수업을 잘 따를 것이고, 모르는 부분과 인생에 대한 상담까지 선생님들께 질문 폭탄 공세를 펼칠 것이다. 처음엔 주눅이 들었던 학교생활도 이런 식으로 나아간다면, 앞으로 3년간은 꼭 그렇게 어려운 길만은 아닐 것이다.

중학교에서의 첫 한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aisan2 BlogIcon 표고아빠2011.03.31 10:19

    상우군!
    중학생이 되었군요
    그랬었군요. ㅎㅎ
    저희집 꼬맹이들은 아직 6살 4살인지라
    아직 어린이집에 다니고 있는데
    멋진 형아가 있다고 말해줘야할거 같아요.
    종종 상우군 그림일기보면서 우리 아이들이 나중에
    이렇게 상우형아,오빠처럼 멋지게 자라줬음 했답니다. ㅎㅎ
    멋진 중학교 생활 잘 하길 바라구요.
    언제나 건강함과 밝은웃음 가득하길 바랄께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2 06:20 신고

      표고아빠님, 안녕하세요?
      아직 제 동생에게도 멋진 형아 노릇할려면 멀었는데 부끄럽습니다.^^
      그렇지만 6살 4살 어린 동생들에게 멋진 형아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겠어요.
      표고아빠님도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 프로필사진
    가정적인 남자2011.03.31 11:58

    남자 중학교에도 가정 수업이 있나 보네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2 06:25 신고

      아, 옛날엔 가정 과목이 없었나보죠?
      아빠가 라면을 끓여주면 엄마가 좋아하시는 것처럼, 가정적인 남자가 되라고 가정 과목을 배우는 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연어 인생2011.04.01 08:44

    상우군..반가워요^^
    지난번 청운초등학교 앞에서 만난
    청운중2 선배 엄마입니다.
    게토레이 사준 아줌마^^
    상우군의 결정에 응원을 보냅니다.
    오늘 허락된 만남의 가치에
    최고점을 찍으며 가기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2 06:27 신고

      와! 반갑습니다, 연어 인생님!
      그때 저를 알아보시고 맛있는 게토레이도 사주셔서 정말 감사했습니다.^^
      연어 인생님이 응원을 해주시니 더욱 힘이 납니다!

  • 프로필사진
    승규2011.04.03 09:03

    안녕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2011.04.03 13:43

    새로운 환경에서 잘적응하는 상우가 너무 좋습니다.
    내컴퓨터에 한글이 안되서 메모장에서 써써 붙이고 있어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aisan2 BlogIcon 표고아빠2011.04.05 00:33

      글을 옮긴곳 주소는 http://cafe.daum.net/10in10/1pRl/455956
      이구요.
      그럼 좋은 저녁시간 되길 바래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5 22:37 신고

      모과님께서 그렇게 말씀해주시니 감사합니다.
      컴퓨터에 무슨 문제가 있는 모양인데, 일일이 메모장에 써서 댓글을 달아주시니 더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aisan2 BlogIcon 표고아빠2011.04.05 00:29

    상우군 제가 활동하는 모카페에서
    초등학생 아이에게 블로그운영에대한 이야기를 하던중에
    상우군의 블로그 이야기를 하면서 상우군 블로그주소와
    윗글을 소개했는데 괜찮겠지요?
    건전한 카페이구 대부분 초등,중등 학부모님들께서 아이 교육에관한
    이야기 나누시는 곳이니 이해해 줄거라 믿고 이글 소개했어요.
    어때요 중학교 생활!
    지난주 보다는 좀더 적응했겠지요. ㅎㅎㅎ
    아무쪼록 난 상우군이 참 멋지다는 생각을 많이 하거든요.
    우리 아이들도 나중에 이런 멋진 공간 만들어서 이렇게 이쁘게
    채워 나가길 바라거든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aisan2 BlogIcon 표고아빠2011.04.05 00:35

      어라 모과님 댓글에 링크 주소를 올려버리는 실수를 했군요. ㅎㅎ
      제가 티스토리는 익숙치 못해 미안해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5 22:41 신고

      표고아빠께서 저를 소개해 주셨다니 저야 영광이지요!
      중학교 생활은 하면 할수록 재미있고 보람차요.
      오히려 지하철을 타고 다녀야 했던 6학년 때보다 적응 하기가 쉬운 것 같네요.^^
      항상 멋진 칭찬 감사드립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pjhdogcat BlogIcon 미미하우스2011.04.06 23:22

    우와~ 정말 글을 잘 쓰시네요~^^
    20대인 제가 글을 읽으면서도 에이...설마..진짜 중학생?하게 만들었어요~
    저보다도 글을 너무나도 잘 써서 부럽기도 했구요~^^
    생각이 깊은거 같아서 처음 본 제가 상우군보고 뿌듯해지려고하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9 07:54 신고

      미미하우스님, 감사합니다!
      많이 부족한데 칭찬을 해주셔서 쑥스럽고 감사합니다.^^
      즐겁고 희망찬 주말 보내시기 바래요!

  • 프로필사진
    카랑카랑 샘2011.04.07 13:01

    상우~ 샘이야~~
    중학교 생활이 벌 써 한달이 흘러갔구나.
    한달동안의 상우의 일상이 어떻게 변해갔는지 눈에 보이네^^

    샘도 그 동안 큰 일이 있었어^^
    샘 결혼했어요~~
    일주일 휴가 받고 다시 학교 나오니까 조금 힘들긴 하지만
    이럴 때 또 상우 일기 보면서 힘을 얻는구나

    우리 상우가 멋있는 청소년으로 자라는 것 같아 정말 정말 기쁘구나
    항상 밝고 씩씩하게!!!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9 08:08 신고

      와! 선생님! 대박입니다!^^
      제 중학교 생활과는 비교도 안될만큼 엄청난 인생의 변화를 겪으셨군요!
      선생님께서 결혼하신다는 생각은 못해봐서 더 놀란것 같아요.
      선생님,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선생님은 학교에서도 멋진 선생님이셨듯이 결혼 생활도 멋지게 잘하실거예요! 분명히!^^

  • 프로필사진
    중학생입니다2011.04.07 17:14

    교과부 블로그에서 보고 어느 잡지에도 우수 파워블로거 사례로 나오셔서 한 번 방문하고 싶었습니다. 글을 보니까 글 솜씨가 중학교 1학년 수준이 아니신데요?
    걱정이 많으신 거 같은데 중학교 조금 많이 다녀본 입장에서 걱정하실 필요 하나도 없어요. 친구들하고 잘 지내시고 공부 열심히 하시면 즐거운 학교 생활 되실꺼에요.
    힘내시고 앞으로도 좋은 글 올려주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9 08:10 신고

      감사합니다! 선배님!
      이제 걱정 안하고 학교 생활 즐겁게 잘하고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청운중학교 3학년2011.04.07 20:51

    중3 인 나보다 글쓰기 실력이 더 뛰어나구나^^;;

    아직 중 1이라 중학교 생활이 어색하고 힘들겟지만

    이제 4~5 개월만 더 지나면 익숙해질거야

    몸도 더 커지고 마음도 더 자라면

    어렷던 이때를 추억하게 되겟지 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1.04.09 08:12 신고

      저희 학교 선배신가봐요, 반갑습니다!
      응원에 힘입어 학교 생활 무럭무럭 잘하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2011.04.22 22:47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