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8강 응원기

2010. 6. 28. 09:00일기

<나의 8강 응원기>
2010.06.26 토요일

밤 11시! 결전의 날이다! 한국과 우루과이 선수들이, 경기장 한가운데에 비장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나는 긴장되어서 말을 할 수가 없었고, 소파에 굳어버린 조각처럼 앉아 있었다.

우루과이 국가가 연주될 때, 제목이 '자유가 아니면 영광스러운 죽음을 달라!'여서 강렬한 인상을 받았다. 경기가 시작되자 나는 엄마, 아빠 사이에 앉아, 엄마, 아빠 손을 한쪽씩 잡았다.

우루과이 선수가 공을 잡으면 긴장이 되어, 콧등에 주름을 잡고 엄마, 아빠 손을 더 꽉 끌어당겨 안았다. 하지만, 우리나라 선수가 공을 잡으면, 콧등에 주름을 풀고 가슴을 휴~ 쓸어내렸다. 전반 전 10분쯤에 우루과이 골이 터졌을 때, 아빠는 "하아~!" 하시며 소파에서 마룻바닥으로 털썩 내려앉으셨다.

하지만, 나는 "지난 나이지리아전에서도 선취점은 먹었잖아!" 하고 큰소리쳤지만, 가슴은 조마조마했다. 역시 내 기대대로 우리나라는 맹공을 퍼부었는데, 수비수에 막히거나 공이 골대에 부딪히거나, 골키퍼가 가까스로 공을 막았다. 나는 우리 선수들이 공을 잡을 때마다, 두 손을 부여잡고 "하나님, 제발 이번에는 골이 들어가게 해주세욧~!" 하며 속삭였다.

갑자기 경기장에 비가 내렸다. 온몸이 비와 땀에 젖어 온 힘을 다하는 우리 선수들을 보다못해, 나는 계속 안절부절못하며 방안을 빙빙빙 돌다가, 엄마한테 가서 달라붙었다. 엄마는 "아오~ 덥잖아!" 하며 손을 뿌리치셨다. 나는 또 입술을 잘근잘근 씹으며 방안을 돌다가, 이번에는 아빠한테 가서 착~ 안겼다. 아빠도 "얘가 왜 이래?" 하며 나를 밀어내셨다.

그런데 후반전에 우리 선수가 공을 넣었을 때, 너무 감격스러워 땅에다 머리를 박고 엉덩이를 하늘로 치켜들고 두 손을 모으고 기도했다. 그때 "어, 형! 나한테 기도할 것까진 없잖아?" 하며 내 앞에서 응원을 하던 영우가 말했다. 아파트 창문마다 "와아~!'하는 함성이 터져 나왔다. 피 말리는 사투 끝에 결국 우루과이가 1골을 더 넣고 이겼는데, 내 생각에는 운이 안 따랐고, 심판이 편파판정을 한 것 같았다.

그렇지만 결승전에서 이긴 경기보다 더 재미있고, 우리 선수들의 투지가 빛났던 멋진 경기였다고 생각한다! 나는 이번 월드컵을 통해, 축구가 얼마나 재미있는 경기인지 처음으로 눈을 떴다. 그리고 그동안 학교에서 보았던 축구를 잘하는 아이들의 모습이 한순간에 스쳐 지나갔다. 공을 멀리서도 잘 차는 아이, 속공을 잘하는 아이, 달리기가 자전거만큼 빠른 아이... 그들은 이제 부러움의 대상이 아니라, 미래의 한국 축구를 밝게 할 숨겨진 보물임을 깨닫게 되었다. 왠지 가슴이 뛰고 뿌듯한 순간이었다.

나의 8강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2010.06.28 10:08

    우루과이하고의 경기는 나도 시골집에서 봣는데 졌어도 이긴 경기였어요.
    상우도 보고 안절부절못했군요.
    아빠 엄마도 경기에 열중해서 상우의 간절한 마음을 모르고 ㅎㅎㅎ
    그래도 다 잘했어요.
    사람이 살다보면 열심히 해도 지는 경우가 있어요.
    상대방이 나보다 쎌 경우지요. 그런경우 인정하고 바로 더 열심히 하고 상대방의 기술을 연구해야 합니다. 다음에 다시 도전 해야 하니까요.
    그래서 지는것도 좋은 경험이라고 생각합니다.
    요즘 감동깊은 축구 영화 맨발의 꿈을 어마아빠 동생과 보세요. 실화이고 상우또래의 동티모르 축구선수들의 감동 실화예요. 나는 봣어요. 국가 대표 보다 더 재미 있었어요.
    짜짜짝 ...영화 끝나고 많으 ㄴ박수가 나왓어요. 축구영화 너무 재미있었어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0.06.29 16:09 신고

      모과님, 감사합니다!
      제가 이번주와 다음 주에 기말고사, 국가학력평가가 몰려있어요.
      그동안 자전거 타고 놀고, 축구하고 땡땡 노느라 발등에 불이 떨어졌지요.^^
      시험 끝나면 맨발의 꿈, 꼭 빌려다 보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2010.06.29 23:54

      맨발의 꿈은 영화관에서 합니다.^^
      유엔에서도 상영했다고 하네요.
      동티모르 의 유소년 축구팀 이야기에요.
      히딩크같이 우리 한국인 감독이 가서 히로시마 대회에 가서 우승한 감동깊은 영화 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sangwoodiary.com BlogIcon 상우2010.07.01 20:22 신고

      아하, 영화관에서 하는군요!
      아주 기대가 됩니다!

  • 프로필사진
    seob2010.06.28 18:59

    저는 밤 11시에는 못봤지만 인터넷으로 보았어요.
    너무 훌륭했지만 아주 아쉬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