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08.27 매미 소리

2007.08.27 00:00
<매미 소리>
2007.08.27 월요일

쐐애애, 쐐애애
빗줄기 같은 매미 소리.

몇 주 동안을 목청껏 울어대기 위해
땅 속에서 5년을
성충이 되기만을 기다렸노라.

불처럼 뜨거운 여름
시원한 소리로
온 세상에 그늘막을 쳐라.

터질 듯한 매미 소리
울다 울다 죽어도 좋다.
쐐애애, 쐐애애.


<동생 영우 그림>
매미 소리


관련 일기
신고

상우일기 - Sangwoo Diary

상우 동시


, , , , , , ,


  1. Blog Icon
    알렉스

    요즘 태풍때문에 매미가 안 우는데, 빨리 쨍쨍한 태양이 떳으면 좋겠네요. 그러면 귀청이 따가울 정도로 매미우는 소리를 들을수 있을텐데. 그거 아나요? 매미소리는 아무리 커도 시끄럽지않는 소리래요. 자동차, 기계소리가 시끄럽지, 매미소리는 여름에 꼭 있어야 하는 BGM과도 같은 거지요! 그리고 봄밤이면 논밭에서 개구리 우는 소리, 가을이면 저녁에 귀뚜라미 우는 소리, 겨울에 나뭇가지에 눈 쌓이다가 떨어지는 소리, 그런게 다 우리들의 계절을 계절답게 해주는, 우리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쌓아주는 하느님의 BGM이지요.

  2. 헤헤, 알렉스님의 문학같은 댓글을 읽고있으니, 마침 저희집 앞 가로수에서 매미 소리가 쐐쐐 울려요!